컨텐츠 바로가기
공연관람후기 보기
기획이란것을 하긴 한 것입니까?
공연명 2016 국립극장 제야음악회
작성자 이정미 등록일 2017-01-03 조회 263
국악을 정말로 사랑하고,또 계속적으로 사랑하고자 하는 사람으로서 한말씀 올립니다.
국립극장 제야음악회를 1회때부터 참여한 사람입니다.그러다가 최근 2년 정도 사정이 있어 참석 못하고 올해 국립극장에서 한해를 마무리하고자 관람을 했습니다.

평면적으로 공연할 것라면 원형 극장에서 하는 이유가 뭡니까?
제야음악회는 그야말로 한해를 마무리 하고 한해를 새롭게 시작하자는 의미에서 가족 단위의 참석자가 많습니다.유명한 아트스트 라고 하지만, 제귀에는 소음으로만 느껴지는것은 저의 음악적 소양이 부족해서 일까요?
김창완 밴드는 내리 5~6곡만 하고, 너무나 식상한 노래들로, 게다가 시작은 웬 팝송들로 깔고.. 진행자나 이런것도 없이 그냥 쭈욱 나는 내꺼만 하고 간다는 식의 소통없는 공연을 1시간 30분이나 듣고 있는데..정말 짜증났습니다. 안타깝습니다. 국악의 포스를 느끼고 국악의 흥취를 갖고자 했는데. 실망만 하고 갔습니다.
목록
한 줄 댓글
댓글 0
한 줄 댓글 쓰기
* 댓글을 300자 이내로 입력해 주세요. / 300글자
등록하기
자유게시판 게시판 이전글 다음글 정보 보기
다음글 광란의 제야 음악회 2017-01-08
이전글 마당놀이 연기자들에게 감탄을~~~ 2017-01-03
페이지 만족도 조사

열람하신 콘텐츠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