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코카서스의 백묵원 공연포스터
이전
  • 코카서스의 백묵원 이미지
다음

코카서스의 백묵원

코카서스의 백묵원 공연정보
장르 창극 러닝타임 150분(중간휴식 포함)
주최 국립창극단
장소 해오름극장
기간 2017-06-03 ~ 2017-06-10
시간 평일 8시 / 토, 일, 공휴일 3시 *월요일 공연 없음
문의 02)2280-4114
티켓 VIP석 70,000원 R석 50,000원 S석 30,000원 A석 20,000원 *8세 이상 관람가
목록
공연설명


<코카서스의 백묵원>
2017.6.3-6.10
국립극장l해오름
평일 8시, 주말 공휴일 3시
명작은 다시 돌아오는 법!
100% 전석 매진의 신화가 다시 찾아온다.
2015년 초연 당시, 막을 올리기 전 객석점유율이 이미 100%를 넘어서 
전석매진, 추가회차 오픈이라는 기록을 세운 화제의 그 공연! 이후 재공연 문의가 끊이지 않았던 <코카서스의 백묵원>을 거의 2년 만에 다시 만나볼 수 있다. 
‘2016-2017국립극장 레퍼토리시즌’의 마지막 창극!
언제 다시 돌아올지 모르니 이번 기회에 꼭 봐야 하지 않을까.


국립창극단과 만난 정.의.신. 매직!
가장 비극적인 순간에 가장 큰 웃음이 터진다.
절망의 순간에도 폭소가 터져 나오고
배꼽을 쥐는 도중에도 눈시울이 촉촉해지는 스타 연출가 정의신의 마법.
수많은 히트작으로 관객을 웃기고 울려온 그 마법이 창극과 다시 만난다.
낳은 정 vs 기른 정
브레히트의 원작...‘솔로몬의 재판’
한 아이를 놓고 자신이 엄마라고 주장하는 두 여인의 양육권 재판장면은 단연 하이라이트! 낳은 정과 기른 정 중 어느 쪽에 손을 들어야 할까. 배우들의 가슴을 울리는 절절한 소리와 불꽃 튀는 연기 대결로, 한바탕 실컷 웃어버리고 눈물로 시름을 씻어내 보자!

 


모던한 음악적 실험과 감각적인 무대미술
관객과 배우가 한데 어울릴 수 있는 무대 위로 올라온 객석, 그리고 세련된 미장센,
서양 현악기의 선율에 전통 타악기의 리듬이 더해진 14인조 악단의 라이브 연주,
중독성 있는 멜로디로 뮤지컬 넘버 못지않은 풍성한 음악까지!
관객 반응은 최고 수준
-조선일보-

정의신 연출 특유의 해학과 풍자는 이번 작품에서도 빛을 발한다.
-서울경제-

전쟁의 혼란을 표현하는 전자 음악과 전통 악기의 절묘한 결합!
-매일경제-

들썩들썩 신명나는데...왜 이렇게 눈물이 나지
처음부터 끝까지 ‘빈틈’없이 재미있다.
-문화일보-

창극과 뮤지컬 넘나드는 파격
객석 들어서는 순간부터 ‘와우~’
-파이낸셜 뉴스- / (사진) 극본, 연출 정의신 
정의신은 1957년 일본 효고 현 히메지 시 출생의 극작가 겸 연출가로, 한·일 양국을 오가며 활약하고 있다. 1990년 <천년의 고독>을 시작으로 <더 데라야마(寺山)>, <인어전설> 등으로 일본 연극계에서 중요한 위치를 차지하고 있으며, 왕성한 연극 활동뿐만 아니라 영화 각본에도 주력해 1993년 <달은 어느 쪽에서 뜨는가>로 여러 영화제에서 수상했다. 특히 한국에서는 연극 <야끼니꾸 드래곤>의 극본과 연출을 맡아 상을 휩쓸며 대히트를 기록해 스타연출가로 자리매김하였다. <나에게 불의 전차를>, <노래하는 샤일록> 등의 꾸준한 작품 활동을 통해 한국 관객과 만나고 있다.
좌석배치도
(그림)
※ 본 공연은 무대 위에 3면으로 가설객석이 설치되며, 기존의 해오름극장 객석은 사용하지 않습니다.
※ 무대 위 가설 객석이 설치되는 작품이므로 공연이 시작된 후 입장이 제한됩니다.
※ 본 공연의 가설객석은 연출자의 의도에 따라 변경될 수 있습니다. / Synopsis
“진짜 엄마라면 아이의 팔을 잡아라, 당겨라!”
성의 하녀 그루셰와 경비병 시몬이 잡담을 나누던 평화로운 순간, 성에서는 반란으로 전쟁이 일어난다. 시몬은 그루셰에게 결혼을 약속한 후 전쟁으로 불려나간다. 전쟁 통에도 영주 부인 나텔라는 값비싼 옷과 보석을 챙기느라 아들을 내버린 채 달아나버리고, 그루셰는 버려진 아이를 안아들고 피난길을 떠나 갖은 시련을 견뎌낸다. 전쟁이 끝나자, 그루셰와 시몬이 재회의 시간을 제대로 갖기도 전에 군인들이 다짜고짜 아이를 재판장으로 끌고 간다.
유산을 받기 위해 아들을 다시 찾으려는 영주 부인과 목숨을 걸고 아이를 친자식처럼 길러온 그루셰는 서로 자신이 엄마라고 주장한다. 요상한 재판관 아츠닥은 진짜 엄마를 가려내기 위해 아이를 흰색 분필로 그린 원(백묵원) 안에 세우고 팔을 양쪽에서 잡아당기라고 하는데…
Character&Cast

“이걸로 법정은 어느 쪽이 어미인지 확인했다”
재판관 아츠닥 役 유수정·서정금
(사진) (사진)


“내가 키웠다고요! 저 아이를 찢어 버리라는 거예요?”
하녀 그루셰 役 조유아 
(사진)


“전쟁이 끝나면 꼭 돌아올게, 기다려줘 그루셰”
시몬 役 최용석 
(사진)

“이 미천한 것아! 빨기 아기를 이리 내놓으란 말이야!”
영주의 부인 나텔라 役 김미진
(사진)


“머저리들아! 영주의 아들을 안은 여자를 못 봤나?”
상등병 役 이광원
(사진)
티켓 할인 정보
50% 경로(65세 이상. 신분증 제시. 1인 1매)
국가유공자, 장애우(복지카드 등 제시. 1인 2매)
30% 문화패스(청소년 등) (24세 이하 및 대학생. 신분증제시. 1인 1매)
20% 엔톡(NTOK)회원(국립극장 무료회원, 1인 4매)
문화릴레이(참여기관 공연 티켓 소지, 1인 2매)

관람료 VIP 7만원 R석 5만원 S석 3만원 A석 2만원
관람연령 8세 이상 관람가
소요시간 2시간 40분(인터미션 포함)
예매 및 문의
국립극장 02-2280-4114 ntok.go.kr (예매수수료 없음)
인터파크 1544-1555 ticket.interpark.com
티켓링크 1588-7890 ticketlink.co.kr
*자막제공 없음
제작진
예술감독 김성녀
극본,연출 정의신
작창,작곡 김성국
안무 이경은
무술지도 쿠리하라 나오키
무대디자인 이태섭
조명디자인 김창기
음향디자인 김호성
의상디자인 김지연
소품디자인 강민숙
분장디자인 김종한
무대협력디자인 박은혜
조연출 강현주
음악조감독 김석순
연출통역 오유리 등 / 출연진
아츠닥 유수정, 서정금
그루셰 조유아
시몬 최용석
영주,늙은 농부 등 허종열
나텔라 김미진
부관 샤르바 남해웅
상등병 이광원
유숩 이광복
외 국립창극단 및 객원

주최 국립극장
주관 국립창극단

국립극장 SNS 
블로그(로고) 블로그 blog.naver.com/ntok2010
페이스북(로고) 페이스북 facebook.com/NTOKstory 
트위터(로고) 트위터 twitter.com/ntok_(@ntok_)
인스타그램(로고) 인스타그램instagram.com/ntong_ntong



[공연티켓 할인안내] ☞ 자세히보기

티켓 할인율은 국립극장 기획공연과 대관공연에 따라 상이합니다. 기타 자세한 문의는 국립극장 콜센터 ☎02)2280-4114 로 연락바랍니다.


[공연예술박물관 무료관람 안내] ☞ 자세히보기

공연예술박물관에서는 한국공연예술의 역사와 예술가의 삶·무대미술에 대한 전시 관람과 함께, 각종 공연 DVD 영상을 감상할 수 있습니다. 
☞관람시간 : 화~일요일(월요일 휴관), 오전10시~오후6시 | 문의 : ☎ 02)2280-5806, 5804
목록
한 줄 관람평
댓글 0
한 줄 관람평 쓰기
* 관람평을 입력해 주세요.
페이지 만족도 조사

열람하신 콘텐츠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